상단여백
HOME 문화 문학
일반인이 전문 작가로 등단한다하남시, 해당 프로그램에 20명 참여, 이중 6명 그림책 작가로 등단 예정
박필기 기자 | 승인 2023.04.12 14:40

하남시(시장 이현재) 일가도서관에서 진행한 ‘우리 동네 Maker(메이커) : 그림책 in(인) 하남’ 프로그램 수강생 중 6명이 정식으로 출판사와 계약을 맺고 그림책을 출간해 전문작가로 등단하게 됐다.

하남 아카이브 사업의 일환으로 매 5개월 간 진행한 상기 프로그램은 당정섬, 법화골, 나무고아원 등 하남시 곳곳을 글과 그림으로 표현한 것으로 따뜻한 지역의 정서와 이야기를 담아 낸 것이 작가로 발돋움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

그림책 출판사 ‘코이북스’에서는 하남의 따뜻한 정서와 자연의 이야기를 담은 본 프로젝트에 관심을 두었고, ‘그림책 in 하남’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20명 중 원화와 원고 완성도가 높은 6명의 수강생 작품을 선별해 두 가지 시리즈물로 출간할 예정이다.

먼저, <우리 동네가 좋아> 그림책으로 망월 빵집(이연주 작가), 클라이밍 국가대표(노희영 작가)가 이미 3월 말에 출간됐으며, 이후 풍산동 느티나무(이문희 작가), 당정섬 겨울 고니(김은정 작가), 걷다 보면(정명아 작가) 도서도 연내 출간을 앞두고 있다.

두 번째 시리즈는 환경생태 동화를 담은 <아름다운 지구가 좋아>로 무더운 여름밤 자연의 소리를 그린 <개굴개굴 개구리(이신애 작가)> 작품을 연이어 출간한다.

이와 별도로 2021년과 2022년에 일가도서관에서 제작한 <우리 동네 Maker : 그림책 in 하남> 그림책 ‘시(詩가) 된 집’ 등 19종은 작가의 탄생 출판사 후원으로 전자책으로도 나올 예정이다.

도서관 관계자는 “앞으로도 하남 시민 모두가 작가가 될 수 있도록 그림책 작가 양성과정뿐만 아니라 동화 쓰기, 동시 쓰기, 자서전 쓰기 등 다양한 기록 사업을 운영할 예정이다”며 “살고 싶은 도시, 도약하는 문화도시로 하남시가 기록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미사도서관에서도 오는 12월까지 22명의 ‘경기은빛독서나눔이’ 어르신들을 초등학교, 돌봄교실, 복지관 등 관내 20개 기관에 파견해 다양한 독서연계 사업을 추진해 도서관 서비스의 다변화를 꾀하고 있다.

경기은빛독서나눔이 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하남시미사도서관(031-790-6864)으로 문의하면 된다.

 

박필기 기자  ppk9114@hanmail.net

<저작권자 © 하남 Time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경기도 하남시 대청로 33. 현대베스코아 622호  |  대표전화 : 010-3818-8719
등록번호 : 경기아 50648   |  등록일 : 2013.04.16   |  발행겸 편집인 :박필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필기
Copyright © 2023 하남 Time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