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
국토부, 경전철 검토에 주민들 원안추진 촉구3호선 0.58…경전철 0.82로 나타나, 주민들 경제적 타당성만 따져선 안돼 반발
박필기 기자 | 승인 2020.06.30 18:38

국토부가 송파~하남 간 도시철도를 놓고 경전철을 적극 검토한 것으로 나타나 주민반발이 고조되고 있다.

주민들은 국토부가 설명회를 통해 경제성을 토대로 지하철 3호선 보다 경전철을 추진할 계획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경제성분석에서 3호선은 B/C가 0.58로 나타난 반면 경전철은 0.82로 나타났기 때문이다.

이 같은 내용은 국토부가 30일 주민설명회서 공개할 송파~하남간 도시철도건설 사전타당성조사 용역결과 설명회에서 제기됐다. 국토부는 지하철 3호선을 중점적으로 추진하되 실질적인 현실가능성인 경제성을 강조할 예정이었던 게 주민들에게 화근으로 작용됐다.

이날 주민설명회 무산에 따라 김상호 시장의 제안으로, 교산·감일 주민대표단과 김상호 하남시장, 국토부, 한국토지주택공사(LH) 관계자와의 간담회 형식의 설명회에 따른 후속 논의에서 교산신도시 도시철도에 대해 심도 있게 다뤄졌다.

특히 국토부 관계자는 교산신도시 도시철도는 지하철 3호선을 중점으로 검토하되, 경제성 등 여러 가지 이유를 충분히 논의해 시민들의 의견을 담아 최종계획안을 확정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물론 경전철도 포함된 발언이었다.

용역결과보고서에 따르면 노선계획에서 ▲1안 지하철3호선 ▲2안 경량전철 ▲3안 트램이 비교분석됐다. 특히 경제성분석의 B/C에서 3호선은 0.58, 경전철은 0.82, 트램은 1.09로 나타나 B/C가 1을 기준으로 1이상은 흑자, 1이하는 적자의 데이타를 설명회에서 강조할 예정이었다. 향후 지방정부의 지방재정부담까지 고려한 심도 있는 논의가 필요함을 강조한 것이다.

하지만 주민대표들은 “두말할 필요 없다. 전국의 지하철노선이 적자보지 않는 노선이 어디 있느냐, 대부분의 노선은 초기 아무것도 없는 허허벌판에 들어와서 오늘날 주변에 대단위 주택이 들어서기까지 적자폭을 좁혀가는 방식으로 운영돼 왔다”며 당초 국가 계획을 원안대로 추진하라고 반발했다.

이들은 3기신도시 건설과 관련 국토부는 지하철 3호선 건설을 약속해서 그나마 주민들이 수용의지를 보인만큼 지금에 와서 경제성 숫자를 따져가며 3호선이 아닌 경전철로의 건설 계획은 주민들을 기만하는 행위이자 국가 신뢰의 문제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설명회는 전문가들의 검토대상을 저희가 100% 맞다고 생각 안한다”며 “그렇기에 여러 가지 안들을 검토고려 해 방안을 찾자는 취지였고 향후 자주 만나 상호 합리적 방안을 찾자”고 마무리했다.

김상호 시장은 “지하철 3호선 검토과정에서 다른 대안들이 검토된 데에는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국토부 김 과장의 걱정은 하남시의 재정적인 문제를 고려하고 있는 부분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같은 이유는 향후 운영적자와 관련 3호선은 209억 원인데 반해 경전철은 28억 원이 발생해 하남시 재정여건이 우려된다는 설명이며 더불어 김시장은 “시민들에게 3호선을 원안대로 추진하더라도 재정적 분제 등은 깊은 고민을 해야 할 부분”이라고 말했다.

박필기 기자  ppk9114@hanmail.net

<저작권자 © 하남 Time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9
전체보기
  • 시자마 2020-07-07 21:10:09

    시장님아.. 제발 하남사람 코스프레하지말고 아무것도 하지말고 임기 끝나면 고향 송파로 돌아가세요..하남에다 낸 세금도 별로 없으면서 개소리하지말고   삭제

    • 엑스엑스 시장 2020-07-01 14:17:03

      그냥 시장이아니라 하수인같음
      이미정해진걸 설명하는 이런 하남대표 시장이 맞는지 모르겠다   삭제

      • 짜고치나?? 2020-06-30 22:05:45

        국토부와 하남시가 꿍짝이 잘~맞네...서로 걱정도 해주고..
        정치인으로서 약속한 3호선 이행하라~~~   삭제

        • 약속을 지켜라 2020-06-30 22:03:56

          무슨~~자기들끼리... 주거니, 받거니...
          코미디네~~ㅎㅎ
          당초 약속대로 3호선만이 하남시가 살길이다...
          이러다가 교산도 나가리 나겠네....하남시장님 미래를 바라봅시다.
          과연 어떤것이 하남시를 위한것인지?   삭제

          • 꼴룡 2020-06-30 21:56:43

            그렇게 적자 걱정되고 경제성 따지시면 9호선 gtxd는 어떻게 유치하실건가요??

            것도 따로 하남선으로 경전철화 하실려구요??

            하남시가 언제까지 28만 인구 일 것도 아니고 젊은 사람들 청약으로 들어와서

            세수 및 기반도 더 잡히고 발전 할텐데 교산 첫발을 경전철로 헛다리 짚으면

            교산 이미지 아주 좋겠네요

            하남시민 이 뭘 원하는지 뭘 필요로 하는지 생각하고 정책 방향을 잡기바랍니다

            지역언론에 받아쓰기 시키지 마시구요   삭제

            • 3호선 사수 2020-06-30 21:14:43

              진짜 웃긴다 국토부 김과장이 하남시 재정을 걱정한다고요??하하   삭제

              • 원안대로 2020-06-30 20:34:07

                원안대로 3호선 해주시고 그 자료의 전문가 누구인지 공개해 주세요.그리고 언제부터 국토부 직원이 하남시 재정 걱정했는지 궁금합니다   삭제

                • 3호호선연장 2020-06-30 20:14:47

                  https://www.youtube.com/watch?time_continue=2&v=Rvul-x0746k&feature=emb_logo
                  김현미장관이 사전조율하고 3호선 연장 발표를 했잖아요.
                  근데 지금 뒤통수를 치면 곤란하죠   삭제

                  • 제이 2020-06-30 20:12:10

                    아니 누가 저 자료를 믿겠습니까? 백데이타 모두를 공개해야 합니다.
                    아니면 별도 용역!~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경기도 하남시 대청로 33. 현대베스코아 622호  |  대표전화 : 010-3818-8719
                    등록번호 : 경기아 50648   |  등록일 : 2013.04.16   |  발행겸 편집인 :박필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필기
                    Copyright © 2020 하남 Time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