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오늘의 소식
하남역사박물관, 지도와 함께 특별전 개막‘사통팔달 하남’ 기획 특별전 , 길을 따라 걸어온 인간 발자취 고찰
김경란 기자 | 승인 2023.09.27 14:55

(재)하남문화재단(이사장 이현재) 하남역사박물관은 9월 21일(목) 길[道]을 주제로 한 하남역사기획전 <사통팔달, 하남>을 박물관 1층 기획전시실에서 개막했다.

이번 전시는 물길과 뭍길 그리고 길을 찾기 위해 제작한 지도에 관한 전시이다. 길을 따라 걸어온 인간의 발자취를 돌아보고 오래전부터 시작된 사통팔달(四通八達)의 역사를 하남으로 연결된 모든 길을 통해 되짚어보는 시간으로 구성했다.

1부 ‘길을 찾다’는 지리지와 지도를 중심으로 지도 제작의 의미와 시대에 따른 지도 제작 발전 기술에 관한 내용을 담고 있다. 2부 ‘물길을 열다’는 조운로, 물산의 이동, 유람의 명소 등 다양하게 활용된 한강을 다뤘다.

특히 경기도 무형문화재 조선장 김귀성이 제작한 <황포돛배>를 박물관 외부에 전시해 관람객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마지막 3부 ‘뭍길을 가다’는 지방 지배의 거점, 수도로 들어가기 위한 관문 등 중요한 위치를 점하고 있는 하남의 지리적 이점을 살펴본다.

대표적 유물은 조선시대 관찬지리서인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과 우리나라 고지도의 대가 김정호가 제작한 <동여도(東輿圖)>와 <대동여지도(大東輿地圖)>를 함께 공개한다. 그리고 미사리유적 출토의 시대별 유물과 금암산고분군유적에서 출토된 유물이 최초로 공개된다. 이외에도 청자와 백자를 비롯하여 <승자총통(1583년)>과 철기 등을 감상할 수 있다.

이번 기획전은 길을 만들고 찾아가는 우리 조상의 지혜와 하남의 발굴성과를 바탕으로 우수한 문화유산을 돌아보고 의의에 대해 되새기는 시간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박물관 측은 밝혔다. 기획전은 12월 3일(일)까지 진행되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김경란 기자  nan6384@hanmal.net

<저작권자 © 하남 Time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경기도 하남시 대청로 33. 현대베스코아 622호  |  대표전화 : 010-3818-8719
등록번호 : 경기아 50648   |  등록일 : 2013.04.16   |  발행겸 편집인 :박필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필기
Copyright © 2023 하남 Time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