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일반
‘명문고 육성’ 하남은 왜 안되는가?〈하남시정책모니터링단 성명서〉…명문고 육성 반대 입장 언론에 대해
박필기 기자 | 승인2023.01.30 14:58
  • 이뿌니 2023-01-31 10:06:17

    공무원들 NO답 - 새로운 일 만들기 싫음. 민원싫음. 조용히 정년퇴직 원함.
    정치인 NO답 - 코스프레, 민원 들어오면 많은 표 받을 수 있는 단체 지원.
    교육공무원 NO답 - 학교일은 교육청 관할이다. 시는 학교에 예산만 많이 지원.
    학부모 NO답 - 내 아이는 관내 학교는 내신 잘 받는 곳으로 가면 됨,
    내 아이 학교만 지원 많이 해 줌 됨. 학원은 in서울.
    꼰대 하남. 우물안 하남.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경기도 하남시 대청로 33. 현대베스코아 622호  |  대표전화 : 010-3818-8719
    등록번호 : 경기아 50648   |  등록일 : 2013.04.16   |  발행겸 편집인 :박필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필기
    Copyright © 2023 하남 Time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