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주택
교산 신도시, 분양가 3.3㎡당 1855만 원대공공 첫 사전청약 분양가 나와, 향후 일반공급 등 전체 분양가 잣대 될듯
박필기 기자 | 승인 2021.11.18 13:42

2,000만 원대 안팎에서 형성될 것으로 보였던 하남교산 신도시 공공아파트 첫 사전청약 결과 3.3㎡당 1,880만 원대로 나타나 향후 교산 신도시 전체아파트 분양가 잣대가 될것으로 보여 주목된다. 

1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3기신도시 3차 사전청약 결과 하남교산은 분양가가 4억 2000만~4억 8000만 원대로 주변시세의 60~80% 수준에서 결정됐다. 18일 모집공고를 시작으로 내달 1일부터 1056가구에 대한 본 청약이 시행된다.

3차 사전청약에 속한 하남교산은 인근 과천주암(1535가구), 시흥하중·양주회천(1576가구)와 함께 총 4100여 가구를 공급한다.

특히 하남교산은 사전 청약예정자들로부터 최고 선호지역으로 알려져 이번 사전청약에 따른 경쟁률이 어느 지역 못지않게 높을 것으로 관측된다.

하남교산은 A-2블록 사전청약에서 51·55·58·59㎡ 4개형이 공급되며 국민형으로 불리는 84㎡은 이번 청약에서 제외됐다.

3.3㎡당(평) 분양가는 51㎡이 4억 2094만원, 55㎡ 4억 5329만원, 58㎡ 4억7780만원, 59㎡ 4억 8695만원으로 확정돼 3.3㎡당 평균 분양가가 1880만 원대로 설정됐다. 특히 이 금액은 추후 교산 신도시 전체 평균분양가를 가늠할 수 있다는 측면에서 주목되고 있다.

이번 사전청약에서 공공분양 물량 중 15%는 일반 공급으로 계획돼 적은 물량에 다른 과당경쟁이 예고되고 있으며 나머지 85%는 특별공급 물량이다. 특별공급에는 신혼부부 30%, 생애최초 25%, 다자녀 10%, 노부모부양 5%, 기타 15%로 잡혀있다.

사전청약은 입주자모집 공고 시점을 기준으로 청약자격 및 소득, 자산 요건등을 심사한다. 해당지역 거주요건은 현재 거주중이면 신청이 가능하다. 거주 중이 아닐 경우 청약은 가능하지만 본청약 입주자모집 공고일까지 거주기간은 충족해야 한다.

박필기 기자  ppk9114@hanmail.net

<저작권자 © 하남 Time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조심조심 2021-11-22 10:48:01

    헉~ 곧 2000만원대 진입하겠군요~
    그러나....시간이 지나 언젠가는 폭삭 내리겠지요~
    주식 반토막나듯이.......
    그때가 지금보다 더 큰일 입니다.   삭제

    • 뭐어쩌라고 2021-11-21 16:28:03

      신도시 아파트는 교통....교육.....정주여건을 동시에 진행해야 입주민들이 생활이 원만해 질텐데 왜 항상 아파트만 먼저 건설하는지 모르겠네. 공무원들이 다들 지네들이 들어가서 사는 것이 아니라 뒤북행정이 몸에 배였구나ㅣ~ 이눔들......일을 이따위로 하니 행정공무원들이 욕을 쳐먹는것 아니겠냐~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경기도 하남시 대청로 33. 현대베스코아 622호  |  대표전화 : 010-3818-8719
      등록번호 : 경기아 50648   |  등록일 : 2013.04.16   |  발행겸 편집인 :박필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필기
      Copyright © 2022 하남 Time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