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예술
하남문화재단 ‘미리 만나는 크리스마스’ 가져
박필기 기자 | 승인 2017.12.04 15:44

 

하남문화재단은 지난 11월 26일 일요일 하남문화예술회관 대극장 로비에서 극장 안 예술시장 <미리 만나는 크리스마스>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크리스마스를 테마로 해 다양한 체험행사와 작품 전시, 판매까지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는 아트플리마켓이다.

날씨가 점점 추워지면서 집밖으로 나갈 일이 적어지는 시민들에겐 오랜만에 가족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하루였고, 셀러로 참가한 관내의 문화예술작가들은 본인들의 작품을 시민들에게 선보일 수 있는 좋은 홍보의 장이 됐다.

또한 이번 행사는 극장 로비에서 진행해 공연관람만 하던 극장의 또 다른 활용방법을 제시하는 좋은 예를 보여줬다.
 
특히 참여 작가들이 본인의 특기를 살린 다양한 체험행사를 진행하면서 추운 날씨 탓에 놀이터에 나가는 것마저 못하고 집안에서 스마트폰 만 보던 아이들에게 창의력과 성취감을 한 번에 기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돼 아이들뿐만 아니라 아이들과 함께 행사장을 찾은 부모님들도 만족하는 분위기였다.

아이와 함께 행사장을 찾은 박은경 씨(덕풍동)는 “하남에 이사 온 지 얼마 안 되었는데, 집 근처에서 이런 행사를 해서 좋은 것 같아요. 원래는 아이랑 집에서 놀아주거나, 키즈 카페를 가는데 오늘 여기 와서 캐리커처도 그리고 물병 만들기도 하며 재밌게 놀았네요. 다음 아트플리마켓도 꼭 오고 싶어요” 라고 말했다.

(즐기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의미까지 따뜻했던 행사)

이번 행사의 체험프로그램 중 하나였던 소원트리 만들기는 시민들이 각자 자신의 소원을 카드에 적어 크리스마스 트리에 장식하고 이 트리를 크리스마스 시즌 동안 하남문화예술회관 대극장 로비에 전시해 시민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문화재단의 이미지를 보여줄 수 있는 하나의 상징이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이번 행사 수익금의 일부를 참여 작가들이 자발적으로 기부하여 모아진 기부금을 지난 11월 발생한 포항지진의 피해복구를 위한 성금으로 기탁하여 즐거웠던 분위기만큼 마음까지 따뜻한 행사로 마무리 됐다.

하남문화재단은 이번 행사를 단발성 이벤트로 끝내지 않고 극장 활용의 또 다른 방법 제시라는 행사 목적에 맞게 추운 겨울이나 더운 여름같이 시민들이 즐길 거리가 적어지는 행사 비수기 시즌에는 ‘극장 안 예술시장’으로, 그리고 그 외에 시즌에는 ‘극장 앞 예술시장’으로 장소의 변화를 주고 이번 크리스마스 테마처럼 시기와 분위기에 적절한 테마로 바꿔가며 장소뿐만 아니라 여러 가지 면에서 다른 아트마켓과는 차별화 되면서 참가하는 모든 사람들이 즐겁게 시간을 보낼 수 있는 행사로 꾸준히 진행할 예정이다.

 

박필기 기자  ppk9114@hanmail.net

<저작권자 © 하남 Time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경기도 하남시 대청로 33. 현대베스코아 622호  |  대표전화 : 010-3818-8719
등록번호 : 경기아 50648   |  등록일 : 2013.04.16   |  발행겸 편집인 :박필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필기
Copyright © 2023 하남 Time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