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하남시 지방세 체납차랑 번호판 집중 영치
박필기 기자 | 승인 2017.05.29 16:48

하남시(시장 오수봉)는 2017년 지방세 체납액 정리를 위해 오는 6월까지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를 집중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에 시는 올해 영치 목표 건수를 전년대비 200% 이상으로 정하고 세무과 전 직원을 체납 차량 특별 영치반으로 편성, 체납차량 조회 시스템이 탑재된 차량과 실시간 체납확인 가능한 스마트폰을 이용해 주·야간까지 자동차세 체납 차량에 대해 강력한 영치활동을 벌일 계획이다.

단속대상은 자동차세를 2회 이상 체납하고 있는 모든 차량이다.

또한 영치활동을 알리기 위해 현수막 게시, 각 동 주민센터와 아파트 단지에 영치 안내문을 배부했고, 지난 4월에는 체납자에게 영치예고 안내문을 발송한 상태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집중 영치기간에 자동차세 체납 차량에 대해 사전예고 없이 발견 즉시 영치할 예정이므로 번호판 영치로 불이익을 당하지 않도록 체납자들의 자진 납부를 당부한다” 고 말했다.

 

박필기 기자  ppk9114@hanmail.net

<저작권자 © 하남 Time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경기도 하남시 대청로 33. 현대베스코아 622호  |  대표전화 : 010-3818-8719
등록번호 : 경기아 50648   |  등록일 : 2013.04.16   |  발행겸 편집인 :박필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필기
Copyright © 2024 하남 Time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