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독자마당
여호와는 누구인가?
그린맨 2024-05-23 09:44:28 | 조회: 85
여호와는 누구인가?

여호와는 창조주 하느님의 이름입니다
하느님의 이름의 정확한 발음은

“Yahweh”(야훼)를 선호하기는 하지만,
“Jehovah”(한국어로는 “여호와”)입니다

히브리어 사본들 가운데 흔히
테트라그람마톤(네 자음) 형태로 나옵니다

네 글자는(요드,헤,와우,헤)라고 하며
영어로는 YHWH(혹은JHVH)로 음역 합니다

여호와 라는 이름의 문자적 의미는

“그분은 되게 하신다”입니다.“
나는 될 자가 될 것이다.”
(출애굽기 3 : 14)

J. B.로더럼의 번역판은 이 구절을
적절하게도 이렇게 번역하고 있습니다

.“나는 내가 원하는 대로 되겠다.”

히브리어의 한 권위자는 이렇게 설명합니다.

“상황이 어떠하든 필요한 것이 무엇이든,···
하느님께서는 그 필요를 해결해 주시는 분이다"

여호와 하느님은 자신의 완벽한 표준의
틀 내에서, 지상의 자녀들을 가능한 한
최상의 방법으로 돌보기를 진정으로 원하시며
편파적이 아니시며 사랑많고 합리적 분입니다

요한1서 4장 8절에서는 여호와 하느님을
사랑이시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하느님이 사랑을 가지고 계시다거나
하느님이 사랑을 하고 계시다고 하지않고

“하느님은 사랑이시다”고 하셨습니다

사랑은 그분의 모든 일의 동기가 됩니다.
하느님의 이름 여호와는 우리가 더할 나위 없이
좋은 아버지로 여기도록 권합니다.
(야고보 1 : 17)

여호와 하느님은 어느 누구에게도
결코 강요나 위협하지 않으시고
공포를 조성해서 자신을 믿게 되기를
원하시지 않으십니다

인격체이며 도덕적 자유행위자로서
인간은 사랑의 동기로 여호와를
알고 믿기를 바라십니다

그런데 일부 엄격한 종교가들과
철학자들의 잘못된 해석과 가르침 때문에

여호와 하느님은 사랑과 자비가 없는
냉정하고, 냉엄한 분, 무서운 분으로
사람들을 잘못 인도하고 가르쳐 왔습니다

만약에 냉정하고 무서운 하느님이시라면
결코 사람 마음에 이끌려서 숭배하고 싶은
마음이나 가까이 하고 싶은 분으로 찾지
않을 것이며 멀리 피할 것입니다

종교 지도자들과 철학자들의 가르침 때문에
여호와는 무서운 하느님이 되셨고,

지옥불에서 회개도 못하고 영원히 고초를
주시는 무섭게 영원히 심판하는 하느님으로
믿게 만들어서 무서워서 종교를 믿게
하고 돈을 의무적으로 바치게 하였습니다

디모데전서 1 장 11 절에는 여호와를

“행복하신 하느님”이라고 말합니다.

여호와께서는 언제나 우리 곁에서
자신을 찾고 알게 되기를 호소 하십니다

여호와는 창조주이며 주권자 이십니다
여호와 하느님은 우주의 주권자이시고
전지전능하고 거룩한 분이십니다

여호와 하느님을 잘못 알도록 하는 자
사랑의 하느님으로 믿지 못하도록 하는
보이지 않은 영자인 반역자가 있습니다

사람들은 참 하느님 여호와도 반역자인
사탄마귀도 보이지 않기 때문에
사람들은 대부분 속고 있습니다

성경을 편견없이 주의깊이 연구하면
분별력을 갖게되고, 반역자의 정체를 알게되고
여호와의 대한 정확한 이해를 알게됩니다

참진리를 알게해 달라고 간절히
기도하기 바랍니다
2024-05-23 09:44:28
61.xxx.xxx.89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79 北 ICBM 73분 날았다… "화성-18형 세번째 발사 성공 가능성" ICBM - 2024-07-07 6
78 자연재해 없는 때 그린맨 - 2024-06-27 11
77 '대한민국 만세 오늘 소주 무료' 전두환6.29 - 2024-06-26 19
76 공산당 술수 정체 공산당 술수 정체 - 2024-06-26 17
75 현충일에 전쟁 가해자 毛澤東 다큐 내보낸 KBS kbs - 2024-06-25 15
74 남로당 술수 정체 남로당 - 2024-06-16 36
73 양말도 기워 신고 다 떨어진 행주까지 갖고 오셨더군요 이승만 - 2024-06-14 43
72 우리의 미래 그린맨 - 2024-06-06 84
71 저녁 식사 때면 낮에 먹던 반찬 갖고 오라고 말하셨어요 이승만 - 2024-06-04 59
70 천안함 유족 대표 “‘망언 5적’ 민주 후보들 사죄하라” 반역척결구국 - 2024-06-02 110
69 여호와는 누구인가? 그린맨 - 2024-05-23 85
68 청송녹죽 가슴에 꽂히는 죽창이 되자 하네 횃불 대신 낫을 들고 나갈 참이란다 죽뽕박멸구국 - 2024-05-20 111
67 동영상 독일을 울린 박정희 대통령의 눈물 한국의 감동적인 순간 동영상 - 2024-05-09 180
66 혈액(피)이란? 그린맨 - 2024-04-29 142
65 결혼하면 방위, 애낳으면 면제시키면 문제해결됩니다. 군대 - 2024-04-26 146
64 한동훈 한동훈 - 2024-04-22 125
63 애국우익 차세대 없이 내일은 없습니다. 차세대 - 2024-04-19 117
62 운동권이 대한민국을 점령 총천연색 운동권독재 세상입니다. 알록달록 노빠 매트 - 2024-04-18 166
61 人의 生을 剝하야써 我의 生을 肥코저 하는 感情에서 出함이 아니요. 我의 有를 發揮하야 人我가 共存共榮하자는 理性에서 자유경제 - 2024-04-14 124
60 모두모두 절대투표해야 합니다 대한민국 - 2024-04-10 173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경기도 하남시 대청로 33. 현대베스코아 622호  |  대표전화 : 010-3818-8719
등록번호 : 경기아 50648   |  등록일 : 2013.04.16   |  발행겸 편집인 :박필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필기
Copyright © 2024 하남 Times.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